BOK 경제연구

  1. 조사 · 연구
  2. 간행물
  3. 발간주기별 검색
  4. 수시
  5. BOK 경제연구

[제2018-3호] Who Improves or Worsens Liquidity in the Korean Treasury Bond Market?

주제 : 금융·은행 저자 : 이지은
연구조정실(02-759-5470) 2018.01.31 5304

제목 : Who Improves or Worsens Liquidity in the Korean Treasury Bond Market?
저자 : 이지은(경제연구원 미시제도연구실)

 

<요약>

 

본고는 투자자별 보유지분이 국고채 시장의 유동성에 미치는 영향을 2007년부터 2016년 간 장외에서 거래되는 개별 국고채권 거래데이터를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외국인 보유지분이 증가할수록 가격충격이 확대되고, 거래활동이 축소되면서 유동성이 저하되었다. 특히, 외국인이 유동성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지표물보다 경과물 보유 시, 금융위기 시(2007-2009년)보다 위기 이후(2010-2016년)에 더욱 강화되었다. 반면, 국내 금융투자사의 채권보유비중이 증가할수록 유동성이 개선되었으며, 그 외 보험 및 연기금과 은행의 보유지분이 유동성에 미치는 영향은 발행만기별로 상이하였다.

 

<Abstract>

 This study analyzes how heterogenous institutional investors affect Korean Treasury bond liquidity in the over-the-counter (OTC) market using a unique individual bond-level data set over the period from January 2007 to December 2016. We find that bonds with higher foreign bond holding have a greater price impact of trades and lower trading activities, all indicating lower liquidity. The liquidity-reducing effects of foreign investors are stronger for off-the-runs than on-the-runs and for the post-crisis period (2010-2016) than the crisis period(2007-2009). In contrast, bond holdings by domestic financial investment companies contribute to enhancing liquidity. Furthermore, the effect of bond holdings by domestic banks, insurance companies and pension funds on liquidity varies with issuance maturities.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경제연구원 연구조정실 | 02-759-5490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