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경제연구(국문)

  1. 발간자료
  2. BOK 경제연구
  3. BOK 경제연구(국문)

[제2014-17호] 국제자본이동 하에서 환율신축성과 경상수지 조정: 국가패널 분석

연구조정실 2014.06.18 5017

제목: 국제자본이동 하에서 환율신축성과 경상수지 조정: 국가패널 분석

저자: 김근영(국제경제연구실)

 

 

<요약>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글로벌 리밸런싱과 환율신축성의 역할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환율신축성이 글로벌 리밸런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실증적 증거가 제한적일 뿐 아니라 1990년대 이후 규모가 크게 확대된 국제자본이동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착안하여, 44개 국가를 대상으로 경상수지 조정과 외국인 자본유입 간의 관계 및 환율신축성의 역할을 실증 분석하였다. 먼저, 환율신축성이 높을수록 경상수지 적자 혹은 흑자가 유의한 조정을 보일 확률이 높아지는 직접적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높은 환율신축성은 포트폴리오 및 기타투자자금 유입을 촉진함으로써 경상수지 조정 확률을 낮추는 상쇄효과도 수반하였다. 이는 경상적자국의 경우 환율신축성 제고로 유입되는 외자가 경상적자를 보전하는 재원으로 이용되는 경향이 있는 반면, 경상흑자국의 경우에는 유입외자가 교역재부문의 생산성 향상 등에 기여함으로써 경상흑자 조정확률을 낮추는 경향이 있음을 의미한다. 셋째, 환율신축성 수준이 높은 국가일수록 신축성 증대에 따른 경상적자 조정효과가 상대적으로 작으며, 신축성 증대에 따른 외자유입 효과도 체감하는 비선형적인 특성이 있었다. 넷째, 경상흑자국의 경우 경상수지 흑자조정 확률이 높아지면 외국인 포트폴리오자금이 유출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경상수지 적자국의 경우에는 조정확률과 외자유입 간에 유의한 관계가 없었다. 본 고의 분석결과는 환율신축성 제고가 항상 경상수지 조정을 촉진하는 것은 아니며, 환율신축성과 함께 유입되는 외자의 효율적 활용 여부가 안정적 거시경제 운용의 관건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Abstract>

 

Despite the growing attention since the global financial crisis to the role of exchange rate flexibility in global rebalancing, few empirical studies have examined whether a more flexible exchange rate actually helps mitigate global imbalances. Furthermore it is becoming ever more important to consider the active roles of international capital flows, which have been increasing sharply since the 1990’s. Against this backdrop, this paper conducts an empirical analysis of the relationship between current account rebalancing and exchange rate flexibility with a particular focus on the role of international capital flows. The results show, firstly, that a more flexible exchange rate de facto helps adjust current account deficits or surpluses significantly. Secondly, greater exchange rate flexibility also encourages inflows of portfolio and other investments, leading to offsetting effects that lower the probability of current account adjustment. This finding implies that foreign capital inflows tend to finance deficits in current-account deficit countries, while helping promote productivity in tradable sectors in current account surplus countries. Thirdly, in countries with more flexible exchange rates, the marginal effect of facilitating current account deficit adjustment and capital inflows is smaller; that is, there exist non-linear effects in the role of exchange rate flexibility. Lastly, if the probability of current account surplus adjustment is higher, foreign portfolio investment tends to flow out significantly, but, there is no such systematic relationship in the case of current account deficit adjustment. These results suggest that greater exchange rate flexibility may not always enhance current account rebalancing, and utilizing foreign capital inflows efficiently is crucial in achieving a sound and resilient macro economy.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연구조정실 | 02-759-5318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