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경제연구(영문)

  1. 발간자료
  2. BOK 경제연구
  3. BOK 경제연구(영문)

[제2014-24호] Nonlinearity in Nexus between Working Hours and Productivity

연구조정실 2014.08.07 4232

제목: Nonlinearity in Nexus between Working Hours and Productivity

저자: 이동렬(거시경제연구실), 임현준(거시경제연구실)

 

<요약>

 

1970년대 이후 대다수 선진국의 주당 평균 근로시간은 감소세를 지속해 왔다. 근로시간의 변동은 주로 “피로효과(fatigue effect)”와 “학습효과(learning effect)” 의 두 가지 상반된 경로를 통하여 시간당 생산성에 영향을 미친다. 근로시간의 연장은 근로자의 피로도를 가중시키는 데 반해 근로자의 업무 숙련도 및 기술의 향상을 가져올 수 있다. Hansen(1999)의 임계회귀법(threshold regression method)을 이용하여 콥-더글러스(Cobb-Douglas)와 트랜스로그(Translog) 생산함수를 추정한 결과, 근로시간과 생산성의 상관관계에서 복수의 임계점(최대4개)이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근로시간 변동시 기존에 인식되어 온 피로효과 외에도 학습효과가 작용한다는 본고의 가설을 지지하는 결과로 풀이된다. 본 분석결과는 최근의 근로시간 조정 논의와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몇 가지 시사점을 제공할 수 있다. 먼저 근로시간의 단축이 근로자들의 피로도를 낮추고 여가 활용을 가능케 함으로써 업무집중도를 높이고 생산성 제고에 기여하는 효과가 존재하는 반면, 근로자들의 업무숙련도 향상을 저해하고 기술습득을 지연시킴으로써 생산성을 저하시키는 요인으로도 작용할 가능성이 있다. 다음으로 근로시간 조정의 전반적인 효과는 기존 근로시간 수준, 해당 산업의 특성, 기업규모 등 다양한 요인에 따라 상이하게 나타날 수 있다.

 

<Abstract>

 

Average weekly working hours in most industrialized economies have displayed steady declines since the 1970s. Changes in working hours may have two contrasting effects on hourly productivity: a “fatigue effect” and a “learning effect.” An increase in working hours may lead to the accumulation of a worker’s proficiency and skill in his or her job, while it may at the same time cause the level of the worker’s fatigue to increase. Estimation of the Cobb-Douglas and translog production functions with Hansen’s (1999) threshold regression methods shows that there exist multiple (at most four) thresholds in the linkage between working time and productivity, supporting the existence of a learning effect as well as a fatigue effect from an extension in working hours. The results of our study provide some implications for the recent discussion on reform of the working time system: (i) a reduction in working hours, on one hand, may increase productivity by reducing fatigue and allowing more leisure, but on the other hand, it may hinder workers from accumulating proficiency and skills, thereby reducing their productivity; (ii) the overall effects of changes in working time depend upon a variety of factors, such as the initial level of working hours and the features of the industry concerned.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연구조정실 | 02-759-5318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