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경제연구(영문)

  1. 발간자료
  2. BOK 경제연구
  3. BOK 경제연구(영문)

[제2018-4호] Establishment Size and Wage Inequality: The Roles of Performance Pay and Rent Sharing

저자 : 송상윤
연구조정실 2018.02.07 4752

제목 : Establishment Size and Wage Inequality: The Roles of Performance Pay and Rent Sharing

저자 : 송상윤(경제연구원 금융통화연구실)


<요약>

본고는 고용노동부 고용형태별근로실태조사 임금구조부문(1994~2015), 한국노동패널(1998~2008), 기업 재무제표(2000~2015) 자료를 이용하여 사업체 규모가 임금불평등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1994년 이후 우리나라 임금불평등의 악화는 노동자 측면의 요인(학력, 경력, 성별 등)보다 기업 측면의 요인(산업, 규모)에 더 큰 영향을 받았다. 산업과 규모 중에서는 규모 간 임금격차가 임금불평등에 더 큰 영향을 미쳤다. 둘째, 산업 및 규모 간 임금격차 확대는 고정임금 뿐 아니라 성과급의 차이에 큰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고정임금만을 고려하면 산업-규모 간 임금격차는 임금불평등 상승분(1995~ 2015)의 약 29.35%를 설명하는 데에 그쳤으나, 성과급을 함께 고려하면 동 수치는 44.03%까지 상승하였다. 셋째, 고용노동부 자료와 기업 재무제표 자료를 연계하여 분석한 결과, 산업-규모 간 임금격차는 이들의 성과 공유 차이에 큰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000~2008년 대비 2009~2015년에 규모가 큰 사업체들이 성과급을 통한 성과공유에 적극적으로 나서면서 사업체 규모 간 임금격차 확대의 한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이러한 결과는 노동자 측면의 요인으로 설명되지 않는 기업불평등 확대가 임금불평등 확대로 이어지고 있음을 시사한다.


<Abstract>

This study provides new evidence on the large contribution of performance pay to wage inequality among employers via heterogeneous rent-sharing behaviors, focusing on industry affiliation and employer size. Using comprehensive Korean worker-level data, I first show that wage betweeninequality at the industry-size level has substantially contributed to a growing wage inequality trend since 1994 even after controlling for observed and unobserved worker characteristics and factoring in sorting effects; this phenomenon is dominated by the employer size-wage effect. The size-wage effect is mainly due to the differences in performance pay between employer sizes, while the effects of performance pay on within-inequality are limited. I then show the sources of the rising wage between-inequality in terms of firm-side factors using firm-level balance sheet data merged with worker-level data at the industry-size-year level. I find that changes in the estimated rentsharing parameters and the prices of capital-to-labor ratio are the main factors in the increasing dispersal of between-inequality and that they became mo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wages between 2009 and 2015 than they were before 2009. This positive correlation is observed even more clearly when performance pay is included in wages. These findings show that employers exhibit rent-sharing behavior and compensate for capital dependency using performance pay, and differentials of performance pay among employers are translated into increased between-inequality of wages.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연구조정실 | 02-759-5318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