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경제연구(영문)

  1. 발간자료
  2. BOK 경제연구
  3. BOK 경제연구(영문)

[제2015-20호] Monetary Policy Regime Change and Regional Inflation Dynamics: Looking through the Lens of Sector-Level Data for Korea

연구조정실 2015.07.24 4757

제목 : Monetary Policy Regime Change and Regional Inflation Dynamics: Looking through the Lens of Sector-Level Data for Korea
저자 : 최치영(University of Texas at Arlington), 이주용(국제경제연구실), Roisin O'Sullivan(Smith College)

 


<요약>


본 연구에서는 우리나라의 인플레이션 타겟팅 제도 도입이 지역별 인플레이션 동학에 미치는 영향을 부문별로 세분화된 물가지수 자료를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먼저 지역별 총지수 인플레이션을 살펴보면 기존 문헌에서와 같이 인플레이션 타겟팅 제도 도입 이후 인플레이션 평균, 변동성 및 지속성이 전도시에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역별 인플레이션 수준의 지역간 편차는 줄어들고 지역간 동조화는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지역별 및 부문별로 세분화된 인플레이션을 살펴보면 총지수 인플레이션의 움직임과는 다른 특징을 찾아볼 수 있다. 첫째, 인플레이션 타겟팅 제도 도입 이후 총지수 인플레이션의 안정화는 상품지수 인플레이션보다 서비스지수 인플레이션의 하향 안정화에 크게 힘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내 통화정책이 글로벌 환경의 영향을 많이 받는 교역재보다는 서비스 등 비교역재 가격의 변화를 통해 인플레이션 기대를 정착시키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둘째, 인플레이션 타겟팅 제도 도입 이후 지역별 인플레이션의 동조화가 강화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현상은 서비스지수 보다는 상품지수 인플레이션의 동조화 확대에 주로 기인한다. 이는 서비스지수 인플레이션이 주로 지역적인 요소의 영향을 받아 다양한 움직임을 보인데 반해 상품지수 인플레이션은 글로벌 상품시장의 변동에 따라 유사한 움직임을 보였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러한 현상은 새로운 통화정책 운영체제가 가격 경직성이 큰 서비스 부문 등을 통해 큰 영향을 미치는 데 따른 것으로 설명될 수 있다.

 


<Abstract>

 

This paper explores the impact of the adoption of inflation targeting (IT) on the dynamics of city-level inflation in Korea using both aggregate and sector-level data. When looking at aggregate regional inflation, we find that the mean, volatility and persistence fell in all cities in the wake of the monetary policy regime change, consistent with other evidence in the literature. We also note a narrowing of the dispersion of regional inflation across cities and a greater degree of regional co-movement.
Delving more deeply into the disaggregate data reveals additional insights however. For most of the changes we observe in the dynamics of regional inflation, we find that the aggregate effects are being driven primarily by sectors that fall into the ‘Services’ category. We posit that the impact of better anchored inflationary expectations is primarily on the less-traded services sectors of the economy, where the domestic monetary policy framework has a relatively larger influence compared with globally-traded commodities.
When it comes to the increased co-movement observed across regions under IT regime, however, it is the ‘Commodities’ sectors rather than ‘Services’ that are responsible, probably because services inflation becomes relatively more influenced by local factors once it has stabilized within the target range. We show that this sectoral heterogeneity can be explained by the difference in price stickiness such that sectors in which prices are adjusted less frequently tend to have a larger response under the new monetary policy regime.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연구조정실 | 02-759-5318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