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영상 Ⅰ_2. 합리적인 소비, 돈 잘 쓰기

등록일
2016.04.16
조회수
15890
키워드
담당부서
경제교육기획팀
첨부파일

자막

나레이션 : 엄마와 심각한 대화를 나누고 있는 강호! 그런데, 갑자기 강호의 얼굴이 환해지네요!

강 호 : 정말이죠? 정말? 엄마, 분명히 허락해 주신 거죠? 하하하! 정말 좋다!

강호엄마 : 엄마가 허락은 해주긴 했지만 작년처럼 그렇게 엉망진창 떠나는 캠핑은 절대 안 된다. 올해는 제대로 계획을 짜서 의미 있는 캠핑이 되어야 해! 알았지?

나레이션 : 방학을 맞이해 교외로 캠핑을 나가기로 한 우리의 사총사! 그래서 다들 강호네 서점으로 모입니다.

세 나 : 올해는 우리 제대로 계획표를 짜서 가자고!

재 민 : 그냥 떠나면 되지! 계획표까지 짜야 하는 거야?

송 이 : 너 모르는 소리 마라! 계획 없이 떠난 작년에 우리가 얼마나 고생을 했는지 모를 거다. 엉뚱한 곳에 돈만 쓰고, 얼마나 후회했는데….

강 호 : 그러니까 우리가 여기에 모인 거잖아. 하하하.

재 민 : 도대체 작년에 무슨 일이 있었는데?

세 나 : 말도 마라. 작년 생각을 하면 끔찍해, 끔찍해!

나레이션 : 1년 전, 이맘 때! 생애 첫 캠핑을 떠나려는 우리의 3총사! 캠핑에 필요한 물건을 준비하기 위해 나누미마트로 향합니다. 나누미마트에서 미리 기다리던 세미를 만난 세나는 캠핑갈 때 쓸 모자와 신발을 사러 가고 강호와 송이는 캠핑배낭을 사러 가는데….

송 이 : 우와! 가방 진짜 많다. 다 필요한 가방 같아.

강 호 : 그치? 맘 같아선 다 사고 싶다!

송 이 : 이 배낭으로 하려구? 근데 이건 여기서 제일 비싼 것 같아. 비싸도 상관없겠어? 다른 배낭도 튼튼하고 좋아 보이던데….

강 호 : 좀 비싸긴 한데…. 아니야. 그래도 나 이거 살래. 일단 멋있잖아. 이거 완전히 내 스타일이야. 하하하.

송 이 : 강호야! 너 이상해진 것 같다! 그거 진짜 살 거야?

강 호 : 당연하지! (이 비싼 메이커 배낭 메고 가면 아이들 눈이 휘둥그레지겠지? 생각만 해도 신나는 걸!)

* 과시소비 : 효용을 얻기 위한 목적보다는 금전력이나 지위를 남에게 과시할 목적으로 하는 소비

나레이션 : 이런, 이런! 캠핑 때문에 강호가 과시욕이 생겨서 평소엔 안하던 행동을 하네요. 이러다 사람까지 바뀌는 건 아닌지 걱정입니다. 한편, 1층에 있는 세나는 맘에 드는 모자를 발견했나 봐요!

세 나 : 세미야, 이 모자 캠핑갈 때 딱 좋겠다, 그치?

세 미 : 우와! 예쁘다!

세 미 : 언니, 그런데 이렇게 비싸? 저기 저 모자보다 4배는 비싸잖아!

세 나 : 예쁘지? 예쁘지?

세 미 : 언니, 그런데 그거 너무 비싼데….

세 나 : 용돈 모아 놓은 거 있어. 그걸로 살 거야.

세 나 : 어머나, 이 신발 모자랑 같이 코디하면 딱 맞겠다! 그치?

세 미 : 언니, 정말 예쁘다! 어디, 나도 나도!

세 나 : 진짜 예쁘다. 나 이 모자랑 신발로 결정했어! 캠핑갈 때 쫙 차려 입고 가면 예뻐 보일거 아니야?!

세 미 : 언니 그렇게 하면 너무 비싼데?

세 나 : 비싸도 꼭 살 거야! 캠핑 핑계 대고 사면 되지!

세 미 : 돈이 돼?

세 나 : 그럼~.

세 나 : 어? 돈이 부족하네? 세미야 너 돈 갖고 왔지? 언니한테 좀 빌려줄래?

세 미 : 빌려주면 갚을 수 있어? 언니도 용돈이 뻔한데 어떻게 갚으려고 그래? 나 돈 없어!

세 나 : 갚으면 될 거 아냐?

나레이션 : 이런, 세나의 과소비 때문에 결국 세미가 용돈을 빌려주고 마네요. 나중에 세미의 용돈을 갚아줄 수 있을지 걱정입니다!

* 과소비 : 자신의 현재 및 미래 소득수준이나 한정된 예산을 감안할 때 향후 경제생활에 큰 부담을 초래하는 소비

세 나 : 이제 집에 가자.

세 미 : 언니는 분명히 엄마한테 혼날 거야.

제과점직원 : 지금부터 선착순 200명에 한해 ‘마있다제과’의 과자들을 50% 세일합니다!

세 미 : 언니, 들었지? '마있다 제과' 과자들 세일한대! 나 거기 과자 무지 좋아하는데….

세 나 : 으이고~ 넌 언제 철들래? 네가 어린애니? 과자 타령이나 하고?!

세 미 : 그래도 먹고 싶은 걸 어떻게 하냐?

제과점직원 : 과자가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세 미 : 언니, 나 저 과자 살래.

세 나 : 야, 너무 많이 사지 마!

나레이션 : 몸을 날려 재빠르게 구입한 과자! 10개 살 돈으로 20개를 샀으니 이것이 바로 꿩 먹고, 알 먹고!

세 나 : 너, 이걸 갖고 뭐라고 하는 줄 알아?

세 미 : 꿩 먹고, 알 먹고! 유식한 말로 일석이조! 호호호.

세 나 : 으이구, 이것아! 이게 바로 충동소비야! 충동소비!

* 충동소비 : 사전 구매계획 없이 구매현장에서 다양한 형태의 구매자극을 받아 충동적으로 하는 소비

나레이션 : 그날 저녁, 과소비와 충동소비를 한 세나와 세미는 엄마에게 크게 혼이 나고….

강호엄마 : 강호, 너 정신이 있는 거니, 없는 거니? 학생신분에 이런 고급배낭이 왜 필요한 건데?

나레이션 : 학생 신분으로 너무 비싼 배낭을 사버린 강호는 반성문까지 쓰게 됩니다. 한편, 송이는 낼 모레 캠핑을 떠날 준비를 하면서 자신의 배낭과 강호가 산 배낭을 비교하는데….

송 이 : 뭐야! 아까 강호가 산 배낭에 비하면 내 배낭은 너무 초라하네. 이모, 이모!

이 모 : 아이고 깜짝이야! 왜? 무슨 일 있어?

송 이 : 이모, 나도 배낭 사줘!

이 모 : 너 배낭 있잖아!

송 이 : 내 배낭은 너무 초라해! 고급스럽지도 않고, 아까 강호가 수입브랜드 배낭을 샀는데 무지 좋아 보이더라구. 이모 나도 그 수입브랜드 배낭 사줘요! 네?

이 모 : 얘가, 얘가~ 친구 따라 강남 간다더니. 갈 곳을 따라 가야지. 강호가 그 배낭 샀다고 너도 같이 사겠다는 거야? 응?

송 이 : 저라고 왜 못 사요? 강호도 샀는데. 이모 나 그 배낭 아니면 창피해서 캠핑 못가요. 배낭 새로 사주셔요, 네?

이 모 : 얘가, 얘가! 이모 피곤해. 그만 하고 나가.

송 이 : 사주실 때까진 못 나가요. 사주셔요!

이 모 : 어휴…. 알았어. 알았으니까 들어가 자라.

송 이 : 정말요? 정말 사주실 거죠?

나레이션 : 강호의 배낭이 부러웠던 송이, 결국 이모를 졸라 새 배낭을 구입하기로 했는데, 이런 경우를 ‘모방소비’라고 합니다.

* 모방소비 : 꼭 필요하지 않으나 주위 사람 또는 상위계층을 따라하는 소비

나레이션 : 요란한 캠핑준비를 마친 삼총사. 드디어 캠핑 장소에 무사히 도착하고, 배고픔을 달래기 위해 식사준비를 하는데, 뭔가 이상한 기운이 감도네요?

송 이 : 어? 그런데 쌀은 어디 있어?

강 호 : 세나가 준비하기로 했는데….

세 나 : 놀러와서까지 우리가 꼭 밥 먹어야 하니? 군것질 실컷 하고 싶어서 과자랑 빵만 준비했어!

강 호 : 뭐? 그럼 우리 1박 2일 동안 빵하고 과자만 먹어야 하는 거니?

세 나 : 왜? 그게 이상해? 난 좋은데….

송 이 : 어이구….

함 께 : 앗! 비다!

강 호 : 결국 우리는 비 쫄딱 맞고, 빵으로 끼니 때우다가 캠핑장 아저씨가 집으로 연락해 주시는 바람에 1박도 못하고 집으로 왔어.

송 이 : 캠핑 준비에 들떠서 옷 사고, 신발사고, 모자사고 하느라 정작 필요한 캠핑준비에 신경 쓴 사람이 아무도 없었던 거야.

세 나 : 아무튼 그땐 우리 생애 첫 캠핑이라서 그런지 다들 이상했어.

송 이 : 맞아. 안하던 행동들을 다하고. 이젠 그러지 말자!

재 민 : (이미 마법으로 다 봤다.) 하하하. 비 흠뻑 맞고, 옷도 못 갈아입고, 바들바들 떠는 세나 모습 진짜 웃기더라.

세 나 : 웃기긴 뭐가 웃겨! 너 꼭 본 사람처럼 말하네?

재 민 : 아니, 웃겼을 것 같다고….

강 호 : 녹색나라 캠핑장 날씨는 맑음!

세 나 : 쌀, 밑반찬, 라면~ 준비 완료!

송 이 : 세면도구, 여벌 옷, 비상 랜턴 준비 완료!

재 민 : 버스타고 떠나면, 일인당 1만원의 회비로 캠핑준비 전체 완료!

함 께 : 하하하하.

강호엄마 : 그러게, 작년에도 이렇게 계획을 세우고 갔어야지! 계획이란 건 캠핑 떠날 때만 필요한 게 아니라 언제나 늘 필요한 거란다! 무엇을 어떻게 구입하고, 돈을 어떻게 쓰는 지에도 계획이 있어야 하는 거야. 작년엔 캠핑 떠난다고 흥청망청 아무거나 사버리고 말이야.

강 호 : 엄마! 그건 작년 일이라니깐요! 올해는 그런 거 전혀 없어요. 예산도 미리 미리 따져 보고 뭘 살지도 미리 정해서 계획성 있게 살 거예요. 걱정 마세요!

나레이션 : 작년의 일을 교훈 삼아 계획성 있게 떠난 즐거운 캠핑! 이곳에서 사총사는 우정을 나누며, 계획성 있는 삶과 계획성 있는 소비가 어떤 것인지 새삼 느끼게 됩니다.

내용

경제동영상 Ⅰ               
1. 프롤로그
2. 합리적인 소비, 돈 잘 쓰기
3. 주식을 파헤쳐라
4. 채권나라 탐험
5. 펀드밴드와 함께
6. 신용, 내 인생이 달려있다
7. 신용카드들의 넋두리
8. 국민소득을 찾아서
9. 인플레이션 캠프
10.미션, 실업 해결
11.세금, 국민의 의무
12.비교우위의 마법!
13.라이프사이클과 금융
14.나의 장기 생활설계
15.에필로그

유용한 정보가 되었나요?

담당부서
경제교육실 경제교육기획팀
전화번호
02-759-4269, 5325

내가 본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