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금융망 운영

  1. 금융안정
  2. 지급결제
  3. 한국은행의 역할
  4. 한은금융망 운영

우리나라 유일의 거액결제시스템인 한은금융망(BOK-Wire+)

한국은행은 1994.12월부터 실시간총액결제(RTGS:Real Time Gross Settlement System) 방식으로 금융기관간 자금이체를 수행하는 우리나라 유일의 거액결제시스템인 한은금융망(BOK-Wire)을 운영해왔으며 2009.4월부터 기존 한은금융망의 기능을 크게 개선하였다. 금융기관들은 이를 이용하여 원화자금이나 외화자금을 이체하고 있으며, 한국은행의 국고채 발행업무와 환매조건부채권매매(RP)거래도 수행하고 있다. 새롭게 구축된 한은금융망의 주요 특징은 다음과 같다.

  • 첫째, 실시간총액결제 방식으로만 운영되던 기존의 한은금융망과는 달리 실시간총액결제와 차액결제의 장점을 혼합한 혼합형결제시스템(Hybrid System)을 추가함으로써 결제완결성을 보장하고 금융기관의 유동성을 절감하였다.
  • 둘째, 참가기관의 한은금융망 접속방식을 종전 단말기 접속방식 이외에 서버간 직접접속방식을 추가함으로써 참가기관의 자금이체업무를 일관처리(STP: Straight Through Processing)할 수 있게 되었다.

한은금융망에 가입할 수 있는 금융기관은 한국은행과 당좌예금거래약정을 체결한 기관으로서 한국은행이 정하는 경영건전성, 이용건수 등의 기준에 충족하는 기관으로 제한하고 있다.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금융결제국 결제정책팀 | 02-750-6630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