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요

  1. 금융안정
  2. 무위험지표금리
  3. 개요

무위험지표금리란?

무위험지표금리(Risk-free Reference Rate)는 무위험 투자로부터 기대할 수 있는 이론적 이자율을 의미합니다. 미국·영국·유로지역 등 주요국들은 무위험지표금리로 익일물(담보 또는 무담보) 금리를 선정하였는데 이는 신용도가 높은 금융회사 중심으로 거래되는 만기가 하루인 초단기금리이므로 무위험에 가까운 데다 실거래를 기반하여 산출되어 조작 가능성이 없기 때문입니다.

국내 무위험지표금리 개발은?

주요국은 LIBOR 조작 사태(2012년) 이후 IOSCO(국제증권관리위원회기구) 원칙 및 FSB(금융안정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지표금리 개혁의 일환으로 새로운 무위험지표금리 개발을 진행하였습니다.

우리나라도 이러한 국제적 흐름에 맞춰 국내 금융거래의 신뢰성·투명성 제고를 위해 기존 지표금리의 개선 및 무위험지표금리 개발을 위한 「지표금리 개선 추진단」을 2019년 6월에 출범시켰습니다.

추진단 산하 「대체지표개발 작업반」은 2019년 7월 활동을 개시하여 국내 원화 거래 등에 사용할 수 있는 무위험지표금리 개발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무위험지표금리는 경제주체 모두에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다양한 시장참가자의 의견을 수렴하여 개발해 나갈 예정입니다.

콘텐츠 만족도


담당부서 및 연락처 : 금융시장국 자금시장팀 | 02-759-4778
문서 처음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