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영상 Ⅰ_13.라이프사이클과 금융

등록일
2016.04.16
조회수
11343
키워드
담당부서
경제교육기획팀
첨부파일

자막

나레이션: 벌써 20대의 어엿한 성인이 된 사총사! 제법 어른티가 나죠? 오늘은 의논할 일이 있어서 모였다고 하는데요.

송이: 너희는 준비 잘 되가? 결혼하려니까 돈이 만만치 않게 드네.

재민: 그, 그게. 나름대로 잘 되고 있어.

강호: 송이랑 나랑은 취업할 때부터 50만원씩 적금 부은 것도 있고 전세자금 부족한 것은 대출 좀 받기로 했어.

송이: 우린 부모님한테 손 안벌리고 우리끼리 어떻게든 해 보려고.

세나: 우리는 보자. 음. 재민아 너 얼마나 갖고 있댔지?

재민: 어? 나? 난 얼마 전에 차 뽑아서 당장 현금은 없고 대출 좀 받고….

세나: 뭐야~처음이랑 이야기가 다르잖아?

재민: 그야 뭐…. 살던 집에서 살고 이리저리하면 어떻게 되지 않겠어?

세나: 야 그게 뭐야~ 네가 다 책임진다며? 그래서 난 아무 준비도 안하고 있는데. 그리고 결혼하면 당연히 새 아파트로 이사 가야지. 안 그래?

강호: 쯧쯧. 그럴 줄 알았다. 내가 같이 적금 들자고 할 때 들었으면 이런 사태는 없었지.

세나 너도 명품 산다고 몇 백씩 쓰고 다니더니….

세나: 엄마, 한번만. 응? 딱 한번만!

엄마: 애가 왜 이래? 너 뭐라고 했어? 결혼 자금은 네가 알아서 한다고 큰 소리 쳤잖아.

세나: 그래도 어떡해?

엄마: 여깄다! 너무 얄미워서 안 주려고 했는데.

세나: 엄마, 고마워요. 은혜 갚을게요.

* 20대에는? => 결혼자금이 필요해요~부모에게 의지하려고 하기보다는 신혼생활의 보금자리를 꾸미기 위한 전세자금 등을 미리미리 준비해 둘 필요가 있겠죠? 그리고 금융기관 대출도 갚을 능력 범위 내에서 적절히 이용할 필요가 있어요.

강호: 역시 당신 대단해. 당신이 알뜰살뜰 잘 해 준 덕분에 3년 만에 빚을 다 갚았어.


송이: 뭘. 당신도 그동안 잘 도와주어서 할 수 있었던 거야.

강호: 기분이다! 내가 오늘 한턱 낸다! 어! 야! 너 웬일이야, 이 시간에?

재민: 어? 어. 그 그래. 나 좀 바빠서 미안.

송이: 너 혹시 은행대출 때문에 그런 거 아니야?

재민: 어. 급해서 나 들어가 볼께.

강호: 무슨 이야기야?

송이: 어. 며칠 전에 세나를 만났는데. 대출금을 갚아야 하는데 이자도 몇 달 밀리고 만기가 다 됐는데 갚을 돈은 없고. 걱정하고 있더라구.

강호: 어째 결혼할 때 너무 무리하더라. 대출을 좀 많이 받았어! 으이구.

나레이션: 강호, 송이 부부, 행복한 결혼생활, 예쁜 아이도 둘이나 태어났답니다. 민수와 민주. 정말 귀엽죠? 계획성 있고 꼼꼼한 건 여전하네요. 노후에 대비하여 개인연금 가입하고, 보험도 들었네요. 장기주택마련저축도 꾸준히 한 덕분에 결혼 10년 만에 드디어 내 집 마련에 성공! 부족한 부분은 30년 만기의 은행장기모기지론을 이용하였답니다.

* 장기 모기지론?! => 주택을 구입할 때 구입할 주택을 담보로 하여 대출을 받은 다음 10~30년의 비교적 장기간에 걸쳐 원금과 이자를 매월 갚아나가는 대출

나레이션: 한편, 재민이와 세나 부부는….

세나 : 여보, 영주하고 영호도 커가고 이제 방도 하나 더 필요하고, 우리도 이사해야겠어요.

재민 : 민수네도 집 사고 그래서 나도 그래야겠다고 생각은 하는데….

세나 : 당신 어떻게 한번 알아 봐요. 그동안 차 바꾸고, 매년 해외 여행가고 하느라 저축해 놓은 것도 별로 없단 말이야.

재민 : 알았어. 아버님께 한번 부탁해 볼께. 당신도 장모님께 좀 알아봐요.

나레이션: 이런 재민이와 세나는 또 부모님께 손을 벌리는 군요. 부모님들 도움과 은행 대출로 간신히 집을 마련했습니다.

송이: 어머! 이거 이태리제 수제품 소파 아니야? 정말 푹신하다. 꼭 잡지책에 나오는 집 같다야.

재민: 당연하지. 얼마나 비싼 건데. 가죽도 최고급이야.

세나: 호호호. 사실 집보다 여기 안에 있는 가구들이 더 맘에 들어.

강호: 너희 별로 돈 모아 놓은 것도 없다구 했잖아.

재민: 야~설마 길이 없겠냐? 부모님도 있겠다. 그리고 당연히 대출도 받았지. 새집에 왔는데 이 정도는 갖추고 살아야 되지 않겠어? 하하하.

송이: 대출 갚을 건 생각한 거지? 예전과 같은 일이 안 생기게 말이야.

* 30대에는?! => 주택마련을 위한 목돈이 필요한 시기예요. 미리 필요한 돈이 얼마인지를 예측해 보고 어떻게 돈을 모을지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구요! 또 은퇴 후의 생활도 미리 미리 준비해야죠. 안락한 노후생활을 위해서는 보험이나 개인연금 등 장기금융상품을 잘 활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세나: 얘, 민수 말이야. 해누리대학 갈 때 등록금이 얼마나 들었어?

송이: 처음에 300만원정도 들었던 거 같아. 왜?

세나: 그래? 우리 영호가 그 학교 붙었잖아 그런데 공대라서 등록금이 더 많이 나오더라구.

송이: 그래, 대학등록금이 장난이 아니야. 그나마 우린 ‘희망펀드’라고 해서 아이들 교육비로 그동안 모아온 게 있어서 그걸로 해결했어. 민수는 아르바이트해서 용돈은 지가 벌어 쓰고 있고.

세나: 그렇구나….

송이: 참, 영주는 결혼한대니?

세나: 응. 결혼한대. 이제 둘 다 인턴 들어가니까. 자기들도 좋대. 등록금에, 결혼비용에, 한꺼번에 돈이 드니까 허리가 휜다, 휘어.

재민: 어떡하지? 영주도 결혼하고 영호도 이번에 학교 들어가려면 돈이 많이 드는데.

세나: 그러게. 어쩌나. 여보, 무슨 좋은 방법 없을까?

재민: 휴! 어쩔 수 없지 뭐. 우리 그냥 이 집 팝시다.

세나: 무슨 말이야? 그럼 우린 어떻게 살라고?

재민: 집도 집이지만 아이들 학비에 결혼자금까지…. 지금 수중에 돈이 하나도 없잖아. 게다가 집살 때 받은 대출금 갚아가기도 힘들구.

세나: 하지만…. 우리 가진 거 이 집 하나뿐인데.

* 40대 후반에서 50대에는요?! => 자녀의 교육과 결혼을 위한 자금이 필요합니다! 자녀에 대한 교육비가 적지않은 부담이 되기 때문에 교육을 위한 생활설계를 적절히 세워 둘 필요가 있죠. 자녀의 결혼비용은 스스로 준비 하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하지만 부모로서 부담이 되는 건 물론이죠. 그렇기 때문에 목돈 마련 계획을 세워서 미리 미리 준비하는 것이 필요해요.

송이: 여보, 병원비는 어떡해요?

강호: 여보, 걱정 하지 마. 보험에서 다 처리해 준대.

송이: 당신 퇴직하고 나서 이게 무슨 꼴이야. 미안하고 고마워요 여보.

강호: 미안하긴, 당신만 건강하면 돼요. 그리고 보험도 있고, 연금도 있고, 걱정할 게 뭐가 있어? 이게 다 당신이 미리 미리 대비를 해 놓은 거니까 내가 오히려 고맙지.

세나: 그래도 천만다행이다. 다리만 다쳤으니. 우리 나이 때는 특히 뼈를 조심해야 해.

재민: 그래. 맞아. 우리 나이에는 건강이 최고지. 벌써 우리가 60이 훌쩍 넘었다야.

재민: 당신 병원 가보지 그래?

세나: 우리 나이되면 감기 한번 걸리면 잘 안 낫잖아. 저번에 감기 심하게 걸렸더니….

재민: 그래도…. 이 집이 지하방이라서 감기가 더 안 나을 건데.

재민: 여보세요. 어 영주구나. 그래 엄마 건강진단 결과 나왔다구? 알았다. 내일 엄마랑 가마.

재민: 여보, 당신 지난주에 받은 건강검진결과 나왔다는데. 영주가 내일 병원으로 오래.

세나: 콜록콜록. 알았어. 감기일거야.

의사: 다른 방법은 없고 수술을 하셔야겠습니다.

세나: 선생님 그럼 얼마나 살 수 있다는 말씀이세요?

의사: 수술만 하시면 완치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게 워낙 힘든 수술이라 수술비가 좀….

세나: 여보, 나 어떡해요?

재민: 일단 수술부터 받읍시다. 수술부터 받아서 치료 합시다.

세나: 우리가 수술비가 어디 있어요. 보험도 들어둔 게 없고, 집도 없고. 뭐가 있어요.

* 60대 이후에는?! => 은퇴를 한 후에는 별다른 수입 없이 연금 등으로 노후생활을 해야 합니다. 수입보다 지출이 많은 시기죠. 그래서 미리미리 젊은 시절부터 이 시기에 대비하여 연금이나 보험에 가입하여 경제적인 부분을 대비해야 합니다.

강호: 어쩔 거니?

재민: 어쩌긴. 수술해야지. 수술만 받으면 산다는데 그냥 보낼 수는 없잖아. 휴.

강호: 여기 이거 받아.

재민: 뭐야?

강호: 너희 어렵잖아. 영주한데 이야기 들었어. 자식들한테도 안 받는다고 했다며.

일단 이걸로 해결해.

재민: 강호야.

강호: 그러게~내가 뭐라 그랬어. 젊을 때 연금이랑 보험이랑 그만큼 들어 놓으라고 했잖아. 그거만 들어놔도 이렇게 고생은 안 하지.

재민: 우리가 너무 계획 없이 살아 왔어. 노후대비도 안하고. 그저 그때그때 흥청망청. 사랑하는 세나, 수술시켜줄 돈도 없다니. 내가 정말 한심해.

강호: 재민아. 힘내. 우리가 있잖아.

재민: 강호야. 고마워. 고마워. 내 평생 동안 이 은혜 안 잊을께.

강호: 야 뭐라는 거냐?

세나: 너보고 고맙다는데? 평생 동안 은혜도 안 잊는대. 야. 재민아! 재민아!

재민: 야. 너희 둘. 어? 세나야 괜찮아? 아픈데 없어?

세나: 얘, 뭐라는 거니? 정신 차려.

송이: 그래. 재민아. 공부 시작한 지 몇 분이나 됐다고 그렇게 졸아?

재민: 어 다행이다. 다행이야. 야, 오늘 뭐 할 차례냐? 어디지?

나레이션: 아하! 재민이가 꿈을 꾼 거였네요. 너무 재미있는 꿈이었죠? 한가지 잊지 말 것! 미래를 대비한다고 무조건 저축만 하는 건 아니구요, 목돈이 필요한 시기를 예측해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고 또 어떤 금융상품에 가입하느냐에 따라서 이자나 수익이 크게 달라진다는 사실~꼭 아셔야 해요! 든든한 미래를 위해. 아자 아자!!:

내용

경제동영상 Ⅰ               
1. 프롤로그
2. 합리적인 소비, 돈 잘 쓰기
3. 주식을 파헤쳐라
4. 채권나라 탐험
5. 펀드밴드와 함께
6. 신용, 내 인생이 달려있다
7. 신용카드들의 넋두리
8. 국민소득을 찾아서
9. 인플레이션 캠프
10.미션, 실업 해결
11.세금, 국민의 의무
12.비교우위의 마법!
13.라이프사이클과 금융
14.나의 장기 생활설계
15.에필로그

유용한 정보가 되었나요?

담당부서
경제교육실 경제교육기획팀
전화번호
02-759-4269, 5325

내가 본 콘텐츠